검색

광양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도입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실시

가 -가 +

이철훈 기자
기사입력 2020-07-09


광양시, 전자출입명부(Ki-Pass) 시스템 도입


[KJA뉴스통신]광양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QR코드 기반의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9일 밝혔다.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은 청사 방문자가 스마트폰으로 네이버나 카카오톡 등에서 일회용 QR코드를 발급받아 청사 입구에 설치된 리더기에 스캔하면 출입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보건복지부에서 개발하고 배포한 시스템이다.

시는 청사 방문자의 출입자 명부 수기 작성의 번거로움을 줄이고 타인과의 접촉을 최소화해 코로나19 감염위험도를 낮추기 위해 시스템을 도입했다.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은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위기 경보가 ‘심각’과 ‘경계’에서만 제한적으로 운영되며 출입기록은 사회보장정보원에 저장되고 4주 후 자동폐기 된다.

시는 스마트폰이 없거나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활용이 어려운 방문자를 위해 수기 출입명부 작성을 함께 운영한다.

이주옥 정보통신과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감염자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도입하게 됐다”며 “시스템의 효율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시 산하기관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KJA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