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과기정통부 등 관계부처 장관들, 5G 스마트오피스 현장방문

가 -가 +

이기원 기자
기사입력 2019-06-2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KJA뉴스통신]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6월 20일 유영민 장관이 유은혜 부총리겸 교육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김상조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과 함께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5세대 이동통신 기술이 적용된 스마트오피스 현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지난 4월 5G 세계 최초 상용화 이후 100만 가입자를 넘어서는 등 5G가 빠르게 확산되는 가운데 혁신성장 가속화 의지를 다지고 5G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특히 5G를 사무환경이라는 우리가 매일 접하는 일상에 적용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SKT의 5G 스마트오피스를 방문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참석 장관들은 스마트오피스 곳곳에 위치한 5G 적용 서비스 시연들을 직접 체험하였으며, 세부 시연 내용은 다음과 같다.

우선 딥러닝·영상분석 기술로 카메라가 얼굴을 빠르게 인식해 자동으로 본인 확인 후 사원증 없이 출입구가 개폐되고, 사무실 입구에 위치한 좌석예약시스템을 통해 다양하게 구성된 좌석 중 업무 성격에 적합한 좌석을 선택한 후 착석할 수 있었다.

좌석에는 별도 PC본체가 설치되어 있지 않으며, 도킹 시스템에 스마트폰만 꽂으면 모니터에 기존에 작업하던 문서 등이 다시 열리게 되고 다시 업무를 이어서 진행할 수 있었다.

뿐만 아니라 우편물이 도착하면현재 좌석까지 배달해주는 딜리버리 로봇, 원거리 참석자들과 같은 화면을 보며회의나 협업이 가능한 혼합현실 기술은 참석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겨줬다.

이외에도 흐릿한 사진을 딥러닝 기술을 이용해 선명한 4K 고품질 사진으로 변환해주는 ‘슈퍼노바 마법사진관’과 e-스포츠·K-POP 공연 등 12개 채널을 한눈에 보고 원하는 채널을 선택할 수 있는 ‘매시브 멀티뷰’도 휴식공간에 마련해 함께 즐길 수 있었다.

이어진 간담회에서는 참석 장관들의 모두말씀을 시작으로 SKT의 5G B2B 실적용 사례 발표를 청취한 후 5G 확산을 위한 자유토론이 진행됐다.

유영민 장관은 모두말씀을 통해 “5G는 3G, 4G 등 통신기술의 단순 연장선이 아니라 자율주행, 스마트공장 등 새롭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창출해 내는원천이자 핵심 근간”이라고 강조하고, “‘5G+ 전략’을 차질 없이 추진해 우리나라가 B2B기반 5G 신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정부차원의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KJA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