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시, 법인택시 환경정비 추진

수영대회 앞두고 6월4일까지 내·외부 관리상태 점검

가 -가 +

이기원 기자
기사입력 2019-05-22

    광주광역시

[KJA뉴스통신] 광주광역시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앞두고 택시 수송서비스 품질을 높이기 위해 법인택시에 대한 청결 등 환경점검을 실시한다.

광주시와 광주택시운송사업조합이 공동 주관으로 마련한 이번 점검은 27일부터 6월4일까지 비엔날레 주차장에서 법인택시 76개사 3377대의 차량 내·외부 부착물과 청결상태 등을 종합적으로 살펴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시트와 바닥 등 차량 내·외부청결상태 ,불법 차량 개조 및 장착 상태 ,택시 운전 자격증 등 차량 내·외부 부착물 상태 등이다.

특히 이 기간에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홍보 스티커 등을 차량에 부착해 대회 붐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점검 일정은 택시 부제에 따라 27일 3조, 28일 4조, 29일 5조, 30일 6조, 31일 1조, 6월3일 4조 및 미점검 차량, 6월4일 미처 점검받지 못한 차량 등 순이다.

이 기간에는 점심시간과 토요일과 일요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점검을 받을 수 있다.

광주시 등은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하고, 현장시정이 곤란한 내용은 점검 기간 내에 재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최태조 시 대중교통과장은 “광주를 방문하는 내외빈들에게 좋은 인상을 심어 주기 위해서는 택시의 청결상태는 물론 친절·안전운전이 매우 중요하다”며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택시 운수종사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KJA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