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산업부, 지자체와 함께 외국인투자유치 프로젝트 집중 점검

`2019년 제2회 외국인투자 정책협의회'에서 18.5억불 외국인투자 추가 유치 방안 협의

가 -가 +

이기원 기자
기사입력 2019-05-22

    투자계획(18.5억불)

[KJA뉴스통신] 산업통상자원부는 22일 오후 1시부터 오후 6시에 라마다서울호텔에서 17개 광역시·도 및 7개 경제자유구역청과 2019년도 `제2회 외국인투자 정책협의회' 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미·중 무역협상의 불투명과 글로벌 경제의 저성장 등 외국인직접투자 여건이 녹록치 않은 상황에서 각 기관이 추진 중인 2019년 투자유치 프로젝트를 점검하고, 유치과정에서 발생하는 지원 애로사항을 발굴하며, 하반기 국가IR 계획과 프로젝트 상품화, 외투기업인의 날 등 더 많은 투자유치 지원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금번 회의를 통해 기존에 발굴된 투자프로젝트 이외에 총 29건, 18.5억불의 신규 프로젝트를 발굴했다.

기존에 발굴된 프로젝트와 금번 회의를 통해 신규로 발굴한 프로젝트의 조기 투자 현실화를 위해 산업부와 지자체는 현금지원 및 입지지원 등 인센티브를 적극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정대진 투자정책관은 개회사를 통해 “산업부와 지자체가 힘을 합쳐 최근 4년간 이어져 온 외국인투자 상승 기조를 2019년에도 유지하기 위해 총력 대응”해 나갈 것을 제안했다.

또한, 지자체간 특정 지역·기업 중복 방문을 방지하고 투자유치 홍보 효과를 높이기 위해 정부-지자체 또는 지자체간 합동IR 필요성을 강조하고 지자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했다.

산업부는 지자체·유관기관과 함께 ‘5년 연속 외국인직접투자 200억불 이상 달성’을 위해서 해외 투자유치설명회, 외투 카라반, 분기 외투기업인의 날, 외투기업·전문가 간담회 등을 통해 신규 투자 수요를 발굴하고 증액투자를 유도하는 투자유치 활동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KJA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